PR센터

NEWS

<(주)선테크, 5G 융합산업 중심지로 도약한다... 국비 90억원 확보>

관리자

view : 120

지역 중소기 업의 5G 융합제품 선도적인 개발 및 상용화 지원

[뉴스웍스=문봉현 기자] 경북도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추진하는 5G 이동통신 분야의 국내 중소․중견 기업의 장비․디바이스 개발 및 사업화 지원을 위한 ‘2019년도 정보통신․방송기술개발사업’과제에 신규 선정돼 국비예산 90억원을 확보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.


이 사업은 2021년까지 총 100억원(국비 90, 도비 5, 시비 5)을 투입해 연구기관에서 반도체 기반 5G 핵심부품 원천기술을 개발하고, 지역 기업체가 이를 활용한 상용화 융합제품 연구개발 및 조기 상용화 지원을 추진하는 사업이다.



세부적인 내용을 보면 세계 최고 수준 28GHz/38GHz 밀리미터 대역 무선주파수 집적회로(RFIC) 핵심부품 개발을 통해 초고용량 데이터 전송과 음영지역의 커버리지를 위한 게이트웨이(Gateway)를 개발하고 ▲재난안전을 위한 착용형 디바이스 ▲드론 기반의 지능형 영상정보를 활용한 진단예측 서비스 ▲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한 하이브리드 CCTV영상시스템 ▲생산현장에서의 위험상황 감지 등 스마트공장 ▲스마트시티 분야의 5G융합제품과 서비스를 개발하고 실증할 계획이다.


5G 핵심부품 연구개발은 전자부품연구원(KETI)을 주관기관으로 한국전자통신연구원(ETRI)과 구미전자정보기술원(GERI)에서 원천기술을 개발하고 지역 중소기업이 개발된 핵심부품을 적용한 상용화 5G 융합제품을 개발하고 실증하기 위한 컨소시엄으로 총 9개 기관․기업과 지자체(경북도, 구미시)가 사업을 수행하게 된다.


이철우 경북도지사는 “5G 핵심부품(무선주파수 부품)은 외산 의존도가 높고, 중소기업들은 핵심부품 수급이 어려운 상황이지만, 본 연구개발 사업을 통해 5G 핵심부품의 안정적 수급으로 사업참여 경북 기업들의 5G융합제품 선행개발과 기업성장에 도움을 줄 수 있게 됐다” 면서 “이를 계기로 5G 융합산업 활성은 물론 5G 융합산업의 선도도시로 만들어 나가겠다”고 말했다.

출처 : 뉴스웍스(http://www.newsworks.co.kr)

먼저 비밀번호를 입력하여 주세요.

창닫기확인